요새는 컴퓨터 사용시간의 대부분을 웹 브라우져로 해결하게 되는 경우가 많다.

일반 웹페이지 브라우징 뿐 아니고 메일도 gmail을 사용하고 심지어는 워드나 엑셀 작업까지도 구글 document로 할 수 있기 때문에 아마 개별 프로그램 사용시간을 따져보면 웹브라우져 사용시간이 50%를 넘을 확률이 크다.

그렇기 때문에 충분한 램을 가지고 있는 경우 브라우져 캐쉬를 램디스크로 옮겨 놓으면 상당한 속도 향상을 얻을 수 있게 된다.

먼저 램디스크를 만들어 줘야 한다. 이전 글에서도 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램디스크를 소개한적이 있었는데 이번에는 Espérance DV 를 사용한다. 프로그램을 다운받아 압축을 풀어보면 아래와 같이 3개의 파일이 들어있다.

Espérance.jpg

설치하는 방법은 Assistant.app를 실행해 주거나 아니면 EsperanceDV.prefPane를 직접 /Library/PreferencePanes/ 또는 ~/Library/PreferencePanes/에 넣어주면 된다.

설치가 끝난 다음 System Preferences를 열어보면 Esperance DV가 추가된 걸 볼 수 있다.

System Preferences.jpg

Esperance DV를 선택해서 설정을 변경해준다.


Esperance1.jpg

기본적으로 Capacity만 설정해 주면 된다. 처음에는 만들어 진 램디스크가 없으니까 Eject 버튼이 Create로 되어 있다. 이 버튼을 눌러주면 램디스크가 만들어지고 Eject로 바뀌게 된다.

'Create on opening session'를 체크해주면 로그인할때마다 자동으로 램디스크가 만들어진다.

사파리 사용자는 Various Options 부분에 있는 체크박스를 선택해주면 자동으로 사파리 캐쉬가 램디스크로 옮겨지게 된다.

Firefox 사용자는 터미널을 열어주고 아래 명령을 입력해주면 된다.

% rm -r ~/Library/Caches/Firefox

% mkdir /Volumes/RamDisk/Firefox

% ln -s /Volumes/RamDisk/Firefox ~/Library/Caches/Firefox

이렇게 해 주면 브라우져가 램디스크를 캐쉬로 사용하기 때문에 페이지를 열 때 마다 매번 디스크를 억세스 할 필요가 없어지기 때문에 상당히 가볍게 움직이는걸 느낄 수 있을 것이다.


* 추가
위의 명령을 사용하면 컴퓨터를 껐다가 다시 켜는 경우 램디스크 내용을 저장했다 다시 restore하지 않으면 램디스크에 Firefox 디렉토리가 없어지기 때문에 매번 디렉토리를 만들어 줘야 한다. 좀 더 간단하게 하려면 다음과 같이 해 주면 된다.

% rm -r ~/Library/Caches/Firefox

% ln -s /Volumes/RamDisk ~/Library/Caches/Firefox

이렇게 해 주면 매번 Firefox 디렉토리를 만들어 줄 필요가 없어진다.



Reference: Faster browsing with RAM disks

Posted by nautes

이전버튼 1 이전버튼